남편이라는 존재

홈 > 님들 자유 > 자유게시판
자유게시판

남편이라는 존재

커피향기 1 239

퇴근이 늦으면, 궁금하고….
옆에 있으면, 답답하고….

오자마자 자면, 섭섭하고….
누워서 뒹굴거리면, 짜증나고….

말 걸면, 귀찮고….
말 안 걸면, 기분 나쁘고….

누워 있으면, 나가라고 하고 싶고….
나가 있으면, 신경 쓰이고….

늦게 들어오면, 열 받고….
일찍 들어오면, 괜히 불편하고….

아주 이상하고
무척 미스터리한 존재.



♥ 남편이라는 존재2 TOP3

△3위
어느 날 동창회에서 돌아온 아내의 얼굴이 우울해
왜 그런가 물었더니….

“나만 남편이 있어.”
ㅎㅎㅎ~~~

△2위
죽은 남편의 관을 계단으로 내리는 동안
실수하여 놓쳐서 그만 남편이 깨어나 몇 년 더 살다 죽자 또다시 깨어나면 안 되니까….

아내가 계단 밑에서 하는 말.
“조심조심 잘 운반해.”
ㅎㅎㅎ~~~

△1위
아내가 얼마나 사랑하는지 시험하려고 친구인 의사와 짜고 급사했다며 천을 씌워 놓았는데,
아내가 너무 서럽게 울자

안쓰럽고 미안해져서 말했다.
“여보 나 안 죽었어.”

그러자 아내가 천을 덮으며 하는 말….
“의사 말 들어. 의사가 죽었다면 죽은 거야.”
ㅎㅎㅎ~~~ 

1 Comments
뭘보니 06.30 08:03  
ㅋㅋㅋㅋ 어째야되나

Congratulation! You win the 97 Lucky Point!



광고 문의 :  텔레그램 @uami79